코에이 테크모 삼국지11 기반 ‘신삼국지 모바일’ 사전예약 80만 돌파

기사입력 2018.05.14 19:0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코에이 테크모가 정품권한 인증한 ‘신삼국지 모바일’ 비비게임(BBGame, 대표 William Lam, 윌리엄 린)은 Aligames(이하, 알리게임즈), TCI play(Shanghai TCI Entertainment Technology Corp.)와 공동 서비스 예정인 ‘신삼국지 모바일’의 사전예약자 수가 80만 명을 돌파했다고 금일(14일) 밝혔다.


‘신삼국지 모바일’은 Unity 3D 엔진의 고품질 그래픽을 이용해 정교하게 구현된 배경을 바탕으로 위촉오의 치열한 전투를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는 모바일 전략 게임이다. 전장 속 날씨 변화와 고전 음향 효과, 게임 속 133명 모든 무장의 풀더빙 목소리 등 다양한 요소를 통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제목 없음.jpg

 


특히, 박진감 넘치는 전투를 선사할 방대한 콘텐츠가 마련되어 있어 이용자의 몰입력을 높이며 끊임없는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군사 스킬, 각종 군계 설정 및 병종 억제 등을 이용한 전략 전투는 물론, 연회를 베풀거나 던전 플레이 및 탐방 등 다양한 방법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신삼국지 모바일’에서 즐길 수 있는 무장의 수집과 육성도 그 중 하나이다.


정식 출시 전 사전예약을 시작한 ‘신삼국지 모바일’의 사전예약 참여자 수는 현재 80만 명을 돌파하며 이용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오랜 역사를 지닌 삼국지 시리즈를 기반으로 한 만큼 이용자들에게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다시 한번 정통 삼국지의 매력을 선보이기 위해 준비중이며, 이번 사전예약 참여자에게는 다양한 인게임 아이템을 비롯해 추첨을 통해 더욱 풍성한 선물을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신삼국지 모바일’은 대한민국 대표 명품 배우 김명민과 떠오르는 신예 배우 남다름을 홍보모델로 발탁하면서 큰 화제를 모았다. 두 배우는 최근 진행된 ‘신삼국지 모바일’ 기자간담회에도 참석해 자리를 빛내는 등 다양한 활동으로 게임의 매력을 알리고 있다.


비비게임 관계자는 “이번 사전예약에 뜨거운 관심을 보내주신 이용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보내주신 성원에 실망시켜드리지 않도록 완성도 높은 게임성으로 찾아뵙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끝까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 사전예약은 정식 출시전까지 계속 진행되니 꼭 참여하셔서 푸짐한 선물도 받아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최송연 기자 webmaster@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