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 파이낸스아시아 선정 ‘한국 최우수 외국계 은행’ 수상

기사입력 2018.07.06 12:2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국씨티은행(은행장 박진회)이 유력 금융전문잡지인 파이낸스아시아(FinanceAsia)의 2018년 국가별 시상에서 ‘한국 최우수 외국계 은행(Best Foreign Bank in Korea)’으로 선정되었다. 한국씨티은행은 이 상을 2008년부터 올해까지 총 9번 수상하였다.


파이낸스아시아는 한국씨티은행의 수상에 대해 “한국씨티은행은 투자 및 보험 상품 판매와 외환, 파생 상품 수익 등을 포함, 192%에 달하는 비이자수익 증가에 힘입어 15%의 연 순익 성장을 기록했다. 이와 더불어 자기자본비율(Capital Adequacy Ratio) 및 보통주 자기자본비율(Common Equity Tier 1 Capital Ratio)은 각각 18.93%, 18.43%로 증가해 한국 시중은행 가운데 최고치를 기록하였다”면서 “장기적 전략의 일환으로, 한국씨티은행은 자산관리(Wealth Management) 비즈니스를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있다. 2016년 반포와 청담에 자산관리 센터 2개소를 설립한 것에 이어, 2017년에는 서울센터와 도곡센터를 추가로 개설했다. 또한 신규 설립 예정인 분당센터는 8월에 영업을 시작할 예정이다”고 평하였다.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은 “이번 수상은 무엇보다 고객의 신뢰가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디지털 채널로의 급속한 이동과 이에 따라 변화하는 수요에 발 맞추어, 최고의 디지털 환경과 최적의 오프라인 영업점을 아우르는 옴니 채널(Omni Channel)을 통해 한 차원 높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정우 기자 desk@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