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중년 여성과학기술인 일자리 매칭

기사입력 2018.10.12 18:2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소장 한화진, 이하 WISET)와 노사발전재단(사무총장 이정식)이 12일 오전 11시 서울 공덕동 노사발전재단에서 ‘신중년 전직지원 분야(과학기술) 확대 및 일자리 발굴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3537553928_20181012135025_2962347583[1].jpg

한화진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소장(왼쪽),이정식 노사발전재단 사무총장(오른쪽)

 

 


이번 협약은 신중년 과학기술인을 대상으로 재취업과 창업을 확대하기 위하여 추진되며 협력 분야는 △신중년 과학기술인의 전직 지원을 위한 교육·훈련 사업 △과학기술 분야 취업 또는 창업을 원하는 이공계 여성을 대상으로 한 일자리 서비스 지원 등이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직과 창업을 희망하는 신중년 과학기술인들이 전문성을 살려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전직을 희망하는 전국의 여성과학기술인 수요를 기반으로 체계적인 일자리 지원서비스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한화진 WISET 소장은 “전국 13개 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를 기반으로 과학기술 분야에 취업과 창업을 희망하는 신중년층 여성의 다양하고 광범위한 지원수요를 파악하여 체계적인 전직·경력설계 서비스로 전문성 있는 여성과학기술인 일자리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정식 노사발전재단 사무총장은 “현재 중장년의 교육수준과 경력은 높아져 가는 반면 일자리를 단순 노동직이 대부분이기 때문에 자신의 경력과 무관한 창업을 하는 것”이라며 “WISET과 업무협약을 통해 많은 기술인이 자신의 전문분야 지식과 경험을 살려 취업 및 창업할 수 있도록 앞장서고, 이를 위해 교육 및 훈련 그리고 일자리 연계 등 서비스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WISET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관의 여성과학기술인을 지원하는 공공기관으로 ‘여성과학기술인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제14조’에 의거, 여성과학기술인의 육성과 지원을 위한 정책사업 수행 및 생애주기 맞춤형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노사발전재단은 2007년 설립된 고용노동부 소관 공공기관으로 노사상생을 위한 재정지원 및 교육사업, 일터혁신 컨설팅 및 일문화개선지원, 신중년 인생3모작 지원, 노동분야 국제교류협력지원사업 등을 운영하고 있다.

[최송연 기자 webmaster@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