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DS플랫폼시스템의 첫 번째 주자 BDS중소상공인구매전용카드 공개

기사입력 2018.11.08 18:2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BDS중소상공인통합구매플랫폼(대표의장 배달수)은 7일 오후 5시 서울 송파구 문정동에 위치한 엠스테이트빌딩 14층 행사장에서 유통·금융·경영컨설팅 전문가 등 각계각층 인사들을 초청해 공식 출범식을 가졌다.

 

3698601005_20181108102015_2126859072[1].jpg

BDS중소상공인통합구매플랫폼의 배달수 대표의장이 참석자들에게 BDS플랫폼시스템에 관한 프레젠테이션을 하고 있다

 

 


배달수 대표의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회장 엄기호 목사, 한국언론사협회 주동담 회장의 축사 외에도 여러 인사들이 많은 축하 메시지를 발표했다. 아울러 BDS중소상공인통합구매플랫폼에 관련된 중소상공인이나 관계자들의 참석만 300여명을 훌쩍 넘었다.


BDS중소상공인통합구매플랫폼의 배달수 대표의장은 현황과 향후 비전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중소상공인들을 둘러 싼 경제적·사회적 환경은 너무나 열악하다. 특히 영세한 소매업 상인들은 정부에만 의존한 채 속수무책으로 시장에서 도태되고 있다. 중소상공인들은 생존의 위협을 절실하게 느끼고 있지만, 각각 혼자서는 생존 시스템을 구축할 수 없다”며 “영세한 중소상공인들의 생존 시스템을 위한 첫 번째 주자가 바로 ‘BDS중소상공인구매전용카드’다”고 밝혔다.


한편 5일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는 민생안정을 위한 12가지 합의사항을 발표했다. 그 중 첫 번째 사항으로 ‘소상공인과 자영업, 저소득층 지원을 위해 법안처리 및 예산 반영 등 모든 방안을 강구한다’는 발표를 했는데, 이보다 훨씬 앞서 BDS중소상공인통합구매플랫폼은 20여년 간 소상공인 연구를 통해 민생구원을 위한 시스템을 구축한 것이다.


배달수 대표의장은 BDS중소상공인통합구매플랫폼의 첫 시스템인 BDS중소상공인구매전용카드의 발족에서 이뤄지는 성과를 토대로, 나아가 중소기업적합업종의 MRO(유지·보수·운영)시스템을 성장시켜 거둬지는 이익을 중소상공인들에게 분배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그 증거로 첫 주자인 BDS중소상공인구매전용카드의 가시적 성과를 조속히 보이겠다고 약속했다.

[노운성 기자 webmaster@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